뉴스인

UPDATED 2020.5.29 금 13:31
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산업 동정
STX건설 이현우 신임 회장 취임"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자율과 창의의 기업문화 만들겠다"
강태훈 기자 | 승인 2019.12.12 13:28

[뉴스인] 강태훈 기자  = STX건설은 10일 이현우 전 부회장이 신임 회장으로 취임했다고 밝혔다.

사진 = STX건설 이현우신임회장 취임

이 신임 회장은 취임사에서 "위기를 기회로 삼으며 ‘궁즉통(궁하면 통한다)’의 정신으로 과거 아프지만 값진 경험을 토대로 다시 일어나 STX건설의 저력을 전 세계에 알리는 일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2020년 수주 2조를 시작으로 2025년에는 수주 4조까지 달성하기 위한 핵심 성장역량 구축에 만전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회장은 회사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방안으로 '원가 및 품질 경쟁력 확보', '수익성 제고', '고객만족 품질 강화' 세 가지를 꼽았다. 그는 "자율과 창의의 기업 문화로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목표에 도전하는 STX건설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중점 추진 과제도 발표했다. 이 회장은 "국내 민간사업부문의 수주확대를 넘어 아시아, 중동, 오세아니아, 아프리카 등 글로벌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해외수주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며 "도로, 항만, 철도 등의 국가기간사업에서도 우리의 뛰어난 역량을 다시 증명해 보여줄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이 회장은 "초일류기업을 만들어보겠다는 열망을 품고 미래를 향해 도전해 간다면 반드시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STX건설을 만들어 갈 수 있다"며 "많은 젊은 인재들이 함께 도전해 미래 STX건설의 주역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하며 취임사를 마쳤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태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