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19.3.21 목 11:16
상단여백
HOME 뉴스
완도군 보건의료원, '장애인 재활치료실' 개설 운영지체 및 뇌병변 장애인 대상
정경호 기자 | 승인 2019.01.09 13:52
완도군, 보건의료원 내 재활치료실 운영 (사진=완도군)

[뉴스인] 정경호 기자  = 완도군은 지체 및 뇌병변 장애인의 재활 및 사회참여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보건의료원 내 재활치료실을 개설하여 재활의학과 전문의를 통한 개별 상담 및 건강 정보를 제공 한다고 9일 밝혔다.

완도군 지체・뇌병변 장애인은 지체 2,600명, 뇌병변 303명으로 군 전체 인구의 9%에 이르고 있다.

이에 대상자 개개인에게 재활치료실 운영에 대한 안내문을 우편 발송하여 홍보했고, 지난 12월 개소한 이후 하루 평균 10여 명의 장애인이 방문하여 재활 운동 및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재활치료실에는 재활운동 치료 장비, 저주파 치료기 등 20여 종의 다양한 재활 기구가 설치돼 있으며 상, 하지 기능 증진, 맞춤형 작업치료, 수동적, 능동적 관절 가동 운동 및 근력강화 운동, 작업치료 도구를 이용한 일상생활 동작(ADL)훈련 등을 할 수 있다.

완도군 보건의료원 김선종 원장은 "앞으로 군의 지체 및 뇌병변 장애인 개인에 맞는 적절한 재활치료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질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