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18.9.21 금 15:25
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산업
정식품, ‘사랑의 베지밀 온도계’로 기부된 두유 소외계층에 전달
김동석 기자 | 승인 2018.03.13 11:05

[뉴스인] 김동석 기자 = 오리지날 두유 베지밀을 생산·판매하는 ㈜정식품(대표 이순구)은 소외된 이웃을 위한 기부 캠페인인 '사랑의 베지밀 온도계'를 통해 모금한 2300여 개의 두유를 보육원 및 노인복지센터에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사랑의 베지밀 온도계'는 정식품이 지난 2012년 시작한 사랑나눔 캠페인으로 소비자들이 정식품 공식 SNS(페이스북, 블로그, 카카오스토리)에 접속해 해당 캠페인 게시물에 좋아요(페이스북), 공감(블로그), 느낌(카카오스토리) 등을 클릭하면 클릭 1회당 사랑의 베지밀 온도계가 1℃ 상승하고, 상승한 온도만큼 베지밀 두유가 기부되는 방식이다.

지난 12월15일부터 올해 1월11일까지 열린 이번 캠페인에는 총 2252명이 참여했다. 정식품은 기부로 모은 두유를 지난 1월부터 총 3회에 걸쳐 보육원 2곳(하희의 집, 송암동산 보육원)과 노인복지센터(성언의 집) 1곳에 전달했다.

지난 6년간 총 9천여 명의 소비자들이 베지밀 기부에 동참함에 따라 약 9천여 개의 베지밀이 보육원 아동들과 복지센터의 어르신들께 기증됐다.

정식품 관계자는 "'사랑의 베지밀 온도계'는 소비자들의 작은 관심, 클릭 한 번으로 소외이웃에게 건강한 두유가 기부되는 뜻 깊은 캠페인인 만큼 참여해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 드리며 앞으로도 소비자들과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펼쳐 사랑 나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