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18.12.13 목 13:24
상단여백
HOME 헬스 의료
고대 안암병원, 한-중 의료산업 혁신 기반 강화
조진성 기자 | 승인 2018.06.12 16:36

[뉴스인] 조진성 기자 =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원장 박종훈)은 최근 중국 정대국제병원 방문단과 만나 지속적인 교류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방문은 지난 5월 체결된 의료기기상생사업단과의 업무협약에 대한 단계적 후속교류로서 정대국제병원의 김숙(金淑) 대표원장, 우띵췐(吴定权) 국제영업부대표, 조남운(赵南云) 실장 등이 방문한 것이다.

정대국제병원은 이번 방문을 통해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및 의과대학의 선진 의료시스템을 탐방했으며, 양 기관의 지속적인 교류협력의 기반을 다졌다.

박종훈 원장은 "상생사업단과의 협약을 통해 중국과 한국의 의료산업의 혁신적인 성과를 이뤄내는 시금석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이달 13일 고려대학교의료원 연구부처장 겸 의료기기상생사업단 부단장 윤승주 교수가 길림성을 관장하는 주 선양 총영사와 중국과 한국의 의료분야 상생을 위한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고려대학교병원 의료기기상생사업단은 산업통상자원부의 병원-기업 소통 가속화를 위한 의료기기개발 R&D플랫폼을 수행중이며, 의료기기개발의 다양한 산업분야의 전문가들을 매칭시켜 아이디어발화부터 개발 및 사업화, 재투자로 이어질 수 있는 연구생태계를 조성해 4차 산업발전의 기반을 다지고 있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