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20.4.5 일 12:19
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산업
기상 빅데이터 기업 옵저버, 코인원 거래소 19일 상장
김동석 기자 | 승인 2020.03.19 10:46

[뉴스인] 김동석 기자 = 블록체인 기반 기상 빅데이터 기업 옵저버(Observer)가 19일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원 원화 마켓에 상장한다.

옵저버는 전 세계 누구나 손쉽게 기상 데이터를 생산하고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기상 데이터 거래 플랫폼 구축, 소형 기상 관측기 및 기상 데이터 AI알고리즘 개발을 진행하는 기상 및 환경빅데이터 전문 기업이다.

옵저버는 관측된 데이터의 검증/관리, 관측 보상 및 거래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하고 있다.

옵저버 팀이 자체 개발한 기상 관측 기기 미니 웨더스테이션(MWS)는 지난달 기상청과 환경부 인증을 통과했다.

지난해 12월부터 롯데그룹의 세븐일레븐과 함께 전국편의점에 MWS의 설치를 통해 기상 및 미세먼지 관측망 구축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옵저버의 자체 암호화폐 OBSR은 12시부터 코인원 원화 마켓에서 거래가 가능하다. 상장 기념행사로 코인원 거래소와 STP 네트워크의 웹 플랫폼 블록존에서 에어드롭 이벤트와 코인원 거래소 이용자를 대상으로 트레이딩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옵저버 관계자는 “국내 유명 암호화폐 거래소인 코인원에 상장하게 돼 기쁘다”며 “옵저버 팀이 꾸준히 진행하고 있던 블록체인 기반 기상 사업을 거래소 상장과 연계하여 앞으로 펼쳐나갈 예정이다”고 전했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