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20.5.30 토 13:39
상단여백
HOME 헬스 의료
우리 몸의 중요한 일꾼 '간', 건강검진으로 지키자
조진성 기자 | 승인 2020.03.04 13:50
(출처=한국건강관리협회 제공)

[뉴스인] 조진성 기자 = 간은 우리 몸의 에너지를 관리하는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독소를 분해하여 담즙이나 소변을 통해 노폐물을 배출하는 해독작용을 한다. 우리 몸에서 다양한 역할을 하는 간의 건강을 지키지 못하면 간 경변, 만성 간염, 지방간, 간암 등의 심각한 질병이 생길 수 있다.

간은 증상이 거의 없어 병이 많이 진행되어서야 자각증세가 있기 때문에 지방간, 간 경변, 간암 등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건강한 생활습관과 조기검진이 필요하다.

간 내에 과도한 지방이 축적되어 간 무게의 5% 이상 지방이 쌓이게 되면 지방간으로 진단한다. 지방간의 원인은 고지방, 고열량, 고칼로리의 서구화된 식습관과 흡연, 과도한 음주 등으로 발생한다고 알려져 있다.

지방간에는 저지방 식단이 좋은데 등푸른 생선, 녹색 채소 등 건강한 음식 위주의 식단을 권장하고 인스턴트 음식과 음주는 피해야 한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 건강증진의원 임대종 원장은 “만약 이전보다 심해진 피로, 식욕감퇴, 구토, 복부 불쾌감 및 통증, 원인불명의 체중 감소, 황달, 잇몸 출혈, 잦은 코피, 까맣고 끈적거리는 대변 등의 증세가 있다면, 이는 간 질환을 의심할 수 있는 건강 이상 신호이므로 바로 진료받는 것을 권한다. 간은 침묵의 장기로 불리기 때문에 철저한 건강관리 및 정기적인 건강검진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메디체크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는 건강검진과 건강증진에 특화된 의료기관으로서 간기능 검사를 기본으로 간염 검사, 인슐린 검사, 당뇨 검사, 고지혈증 검사, 상복부 초음파, 간 MRI 등으로 간 건강을 체크해볼 수 있다.

혈액 검사인 간 기능 검사는 급성·만성 간염, 간경화, 만성 간 질환, 간암 등 각종 간 질환으로 인한 간 상태를 확인할 수 있고 지방간, 간경변, 간암, 간내 담석증 등은 상복부 초음파로 발견할 수 있는 질환들이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