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20.4.9 목 17:51
상단여백
HOME 헬스 의료
국립암센터 연구자주도 창업기업, 뉴캔서큐어바이오 개소
김태엽 기자 | 승인 2020.02.24 10:42

[뉴스인] 김태엽 기자 = 국립암센터 내에 연구자주도 창업기업이 문을 연다.

김수열 대표(암생물학연구부장)가 이끄는 벤처 뉴캔서큐어바이오(NewCancerCure Bio, NCC-Bio)와 부속연구소가 지난 21일 국립암센터 연구소에 개소했다.

뉴캔서큐어바이오는 췌장암을 표적으로 하는 혁신신약 후보물질 KN510612에 대한 임상을 2021년 시작할 계획이다.

KN510612는 정상세포에는 무해하면서 췌장암 세포에만 치명적인 표적에 작용하는 물질로서, 김수열 대표 연구팀은 이 기술을 개발해 2019년 국제특허를 출원했다. 또한 연구재단 바이오의료기술개발사업을 수주해 기업 설립에 나서게 됐다.

김수열 대표는 “호발암 위주로 신약이 개발되는 현 시장 상황에서 뉴캔서큐어바이오의 혁신신약은 소외된 난치암 환자들에게 새로운 희망이 될 것”이라며 “이 신약은 다른 암종에도 적용 가능한 기술로 췌장암을 시작으로 점차 적응증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상재 연구소장은 “국립암센터는 시장 경쟁력이 있는 최신 연구성과의 신속한 기술 사업화를 위해 연구자 주도 창업을 적극 지원하고 있으며, 향후 더 많은 기술 사업화 성공사례를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