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20.1.28 화 13:58
상단여백
HOME 헬스 제약
부광약품, 만성질환 심포지엄 개최
김태엽 기자 | 승인 2020.01.16 10:45

[뉴스인] 김태엽 기자 = 부광약품은 최근 다양한 만성질환에 대한 최신 치료지견을 주제로 심포지엄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전국 내과 개원의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심포지엄에는 비염과 천식, 당뇨병성 신경병증, 고혈압을 동반한 만성콩팥병과 같은 만성질환에 대한 다양한 주제에 대한 논의가 이어졌다.

이날 호흡기계 만성질환 (비염, 천식)을 주제로 진행된 1일차 session에서 고대안암병원 김태훈 교수는 알레르기 비염의 최신 치료지견으로 새롭게 발표된 ARIA(Allergic Rhnitis and Its impact on Asthma_국제 알레르기비염 및 천식 가이드라인)에 대하여 소개하며 “INCS(스테로이드 비강분무제)+INAH(항히스타민 비강문무제) 복합제가 기존 INCS 단독제 보다 효과적이며 그 효과가 빠르게 나타난다고 권고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또한 강동경희대병원 최천웅교수는 “기존 천식 환자의 낮은 흡입제 사용 숙련도를 보완할 수 있는 약제로 기관지 확장제인 액시마를 병용하는 방법이 효과적이다”라고 말했다.

대사성 질환을 주제로 한 2일차 session에서는 고혈압과 당뇨병성 신경병증에 관한 강의가 진행됐다.

권순길 교수는 ‘고혈압을 동반한 당뇨병 환자의 콩팥병’이라는 강의에서 고혈압을 동반한 당뇨 환자들은 지속적으로 콩팥 기능이 떨어지므로 콩팥병의 조기 진단 및 치료가 중요함을 강조했다.

또한 김상용 교수는 ‘당뇨병성 말초신경병증의 병인 치료 전략’ 강의를 통해 신경병증이 당뇨합병증 중 가장 흔함을 강조하고 환자들에게 안전하면서도 효과적으로 처방할 수 있는 덱시드(알치옥트산)의 치료 효과를 소개하였다.

부광약품 관계자는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내과 개원의들이 만성질환의 치료지견을 접할 수 있었고 실제 진료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방법과 약제에 대하여 강연자와 심도있는 토의를 진행할 수 있어서 매우 만족했다”며 “부광약품은 앞으로도 만성질환에 대한 오리지널 의약품 파이프라인을 더욱 강화하고 혁신적인 신약을 지속적으로 도입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