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20.1.21 화 17:03
상단여백
HOME 헬스 제약
부광약품, JM-010 2상 임상시험 유럽에서 투약 개시
김태엽 기자 | 승인 2020.01.10 09:57

[뉴스인] 김태엽 기자 = 부광약품은 현재 유럽에서 진행중인 JM-010의 2상 임상시험에서 첫 대상 환자에게 투약이 시작됐다고 10일 밝혔다.

부광약품은 파킨슨병 치료제인 레보도파로 인한 이상운동증을 치료하기 위해 개발 중인 JM-010의 2상 임상시험을 지난 2019년 하반기에 유럽의 다수의 기관에서 성공적으로 개시했고, 이번에 첫 대상 환자에게 투약을 시작하여 진행이 순항중임을 입증했다.

JM-010은 부광약품의 자회사인 덴마크 소재 바이오벤처 콘테라파마에서 개발한 신약후보 물질로서, 파킨슨병 치료 시 주로 사용하는 레보도파를 장기간 복용할 경우 거의 90%확률로 발생하는 이상운동증을 치료할 수 있는 약물이다.

현재 유럽에서는 이러한 치료제가 발매되어 있지 않은 상황이라, 현지에서 본 임상시험에 대한 기대가 연구자들은 물론이고 환자들에게도 뜨거운 관심을 보이고 있다.

부광약품은 “이번 첫 환자 모집을 계기로 앞으로 더 많은 환자들을 등록하여 임상시험 진행에 속도를 더 내어 머지 않아 파킨슨병 환자들에게 LID 필수 치료제로 제공될 수 있도록 만전을 가하겠다”고 말했다.

이토록 JM-010의 유럽 2상 임상시험은 현재 진행이 순항 중이며, 2021년에 결과를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