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19.7.16 화 16:31
상단여백
HOME 뉴스
국제문화교류재단, 서울 3개 지회 증설...문화ㆍ의료 봉사지원
김동석 기자 | 승인 2019.06.19 15:14
왼쪽부터 강남지회 김한민 지회장과 국제문화교류재단 김영규 이사장.

[뉴스인] 김동석 기자 = 국제문화교류재단(이사장 김영규)은 서울에 3개 지회를 증설해 총회를 지원하는 교두보로 삼겠다고 19일 밝혔다.

증설된 서울 3개 지회는 강남지회(지회장 김한민), 서초지회(지회장 임재동), 중앙지회(지회장 강종인)다.

이로써 국제문화교류재단 서울 지회는 총 5개 지회가 출범하게 됐고 전국을 23개 지회와 해외 14개 지회를 두게 됐다.

국제문화교류재단은 국내 병원에 방치되거나 버려지는 중고 의료기 및 의료 용품을 수거해 해외 빈곤국에 무상 지원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의료봉사와 문화 행사를 통해 사회 공헌하는 국제기구 재단이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