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19.6.27 목 17:18
상단여백
HOME 헬스 의료
한림대춘천성심병원, 취약계층 의료지원 ‘301네트워크’ 사업 개시- 의료취약계층 의료비 지원과 퇴원 후 지역사회로의 안정적인 복귀지원
조진성 기자 | 승인 2019.06.06 11:59
사진 = 한림대춘천성심병원 301 네트워크사업 포스터

[뉴스인] 조진성 기자 = 한림대학교춘천성심병원(병원장 이재준)은 대한의료사회복지사협회와 협약을 맺고 ‘의료사각지대 해소를 통한 건강권 증진 301네트워크’ 사업을 실시한다.  

‘301 네트워크’ 사업은 의료취약계층이 겪는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보건·의료·복지 세 영역의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연결하는 사업이다. 

한림대춘천성심병원은 앞으로 ▲의료지원이 필요한 지역사회 내 환자를 발굴하고 ▲이들이 의료비 걱정 없이 신속하게 치료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며 ▲치료 후에도 환자와 지역사회 공공기관을 연계해 돌봄을 이어가는 역할을 맡게 된다. 

이재준 한림대춘천성심병원장은 “이번 의료취약계층 지원 사업은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커뮤니티 케어’와 맥락을 같이 한다”면서 “우리병원은 민간병원이 공공의료기관의 역할을 맡아 이를 확대하고 강화시킨 본보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림대학교춘천성심병원은 ‘301 네트워크’사업을 통해 의료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의 병원으로의 접근성을 높여 이들의 건강권 확보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본 사업의 지원대상은 의료서비스 지원을 통해 지역사회복귀가 가능한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독거노인, 한무모가족, 장애인 등이다. 지원대상자로 선정되면 입원 및 외래진료비, 검사비, 간병비, 이송료 등을 지원받는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