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19.9.20 금 14:44
상단여백
HOME 헬스 의료
건국대병원, 환자 안전 위한 소방종합훈련 실시
조진성 기자 | 승인 2019.05.24 09:34
건국대병원은 지난 23일 응급의료센터 앞에서 소방종합훈련을 실시했다. 폭발물 테러로 화재가 발생한 상황으로 직원과 환자들이 대피하고 있다.

[뉴스인] 조진성 기자 = 건국대병원은 지난 23일 응급의료센터 앞에서 소방종합훈련을 실시했다. 폭발물 테러로 화재가 발생했을 경우를 대비해 화재 신고부터 자위소방대장이 현장을 지휘하는 상황으로 진행됐다.

빠른 초기 대응을 위해 다섯 팀으로 역할을 나눠 이뤄졌다. 통보연락반은 상황을 실시간으로 전하는 역할을 맡았다. 소화반은 소화기를 이용해 초기에 화재를 진압했다.

대피 유도반은 들것과 침대로 환자와 부상자를 대피시켰다. 응급의료반은 부상자의 응급처치 및 인근병원 후송을 지시했다. 복구반은 방수 및 누수 상황을 확인하고 피해 현장의 전기와 가스 차단했다.

그 사이 자위소방대장은 경찰서 테러 진압대와 소방차가 곧 도착할 것을 알리고 침착하게 행동할 것을 당부했다. 이후 경찰 테러진압반과 소방서와의 협업도 이뤄졌다.

재난안전대책본부장이진 황대용 병원장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은 것이 안전”이라며 “환자의 안전을 위해 주기적인 재난 대응 훈련으로 만발의 준비를 할 것”이라고 총평했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