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19.5.24 금 11:51
상단여백
HOME 문화
중국고미술감정 한국순례, 서울 인사동 KTA갤러리서 개최
김동석 기자 | 승인 2019.05.16 15:50

[뉴스인] 김동석 기자 = 중국고미술 수장가를 위한 고미술감정순례의 첫 한국여행이 오는 6월9일~10일 서울 인사동 KTA갤러리에서 열린다.

이번 행사는 (사)한국지역산업문화협회(박선우 위원장)과 중국국제문화촉진회(소건우 주석)가 공동 주최하며 고미술감정과 고미술감정포럼으로 진행된다.

고미술감정은 6월9일 오전 10시부터 시작되며 고미술감정포럼은 6월10일 오전 10시부터 개최한다.

행사를 위해 중국의 저명한 감정가로 손꼽히는 채국성, 상영홍, 왕홍기, 조금복을 비롯한 중국법정공인사법감정 컴퓨터감정사 옌위와 서기홍을 초청했다.

한국지역산업문화협회 관계자는 "이번 행사로 감정평가된 진품·명품을 중국 수장가들이 현장에서 직구매하거나 중국옥션을 통한 경매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며 "행사는 중국고미술품의 환금성과 더불어 침체된 중국고미술 시장의 건강성을 되찾아보려는 취지로 마련됐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