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19.9.21 토 21:17
상단여백
HOME 뉴스
2019 전북 트래블 마트, 서울서 전북여행상품 홍보
정경호 기자 | 승인 2019.04.21 21:28
전북여행상품을 체험하고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있다(사진 = 전북도청)

[뉴스인] 정경호 기자 = 전라북도가 외래관광객 유치 활성화를 위하여 4월 19일부터 28일까지 서울에서 여행상품 기획자, 홍보 관계자, 일반인 대상으로 상담회, 홍보관 운영 및 이벤트 행사, 찾아가는 관광안내소 운영, 전라북도관광기념품100선 전시 등 다양한 홍보활동을 실시한다.

전라북도와 13개 시·군 및 기관 그리고 관광관련 업계는 4월 19일(금) 서울(장소: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 K - Style Hub)에서 국내 및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하여 수도권 주요여행사 및 홍보관계자 100여명을 대상으로 1:1 상담하는 「2019 전북 트래블 마트 '이하 ‘트래블마트'를 실시했다.

이번 '트래블 마트'에는 전북도청, 전주시, 군산시, 익산시, 남원시, 김제시, 완주군, 진안군, 무주군, 장수군, 임실군, 순창군, 고창군, 부안군, 국립무형유산원, 태권도진흥재단, 임실치즈테마파크, 전북119안전관, 전라북도관광마케팅종합지원센터, 완주군관광지원센터, 군산테디베어박물관, 전주로니관광호텔, 전주JS호텔, 군산베트스웨스턴, 익산웨스턴라이프, 부안모항해나루리조트, 진안홍삼스파, 고창웰파크시티, ㈜스카이리조트, 콩쥐팥쥐한옥리조트 등이 참여했다.

이번 행사는 전북도를 비롯한 참여기관과 동남아, 중화권, 일본권, 구미권 등 여행상품을 기획하는 해외 전담(6개사) 한그루여행사, 유에스트래블, 코엔씨 트래블, 제인디엠씨 코리아, 소라여행기획, 프리미엄패스인터내셔널,전라북도, 국내 전담(5개사) 아름여행사, 여행공방, 여행스케치, 홍익여행사, 해밀여행사, 전담여행사 11개사를 비롯한 온라인여행사 및 홍보관계자 간 1:1 상담(B2B)과 일반인 대상 홍보 및 이벤트(B2C)가 진행되었다.

이날 오후 6시에는 윤동욱 문화체육관광국장 주재로 참여기관 관광간담회가 열렸다. 간담회에는 관광관련 신문사 및 온오프라인 여행사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전북도 외래관광객 유치를 위한 홍보마케팅 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졌다.

서울 청계천 일대에서 전북도와 시군 홍보관 운영 및 이벤트은 4월 19일부터 4월 21일 까지 전북도와 전주시, 남원시, 장수군, 순창군, 완주군 콩쥐팥쥐 한옥리조트는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 앞에서 관광홍보관 운영 및 이벤트 행사를 진행됐다.

특히 남원 광한루원과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익산 미륵사지석탑을 연계한 수학여행 및 가족나들이 여행상품을 중점 홍보하였다.

금요일 오후와 주말에 사람들이 많이 왕래하는 서울 청계천 주변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 앞에서 전라북도 봄 여행상품 홍보 캠페인과 함께 춘향과 함께하는 남원여행, 전주에코백 그림그리기, 순창여행 룰렛돌리기, 장수군 관광자원 홍보 SNS이벤트 행사에 많은 사람들이 참여하여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전라북도 관광기념품 100선작, 4월 19일부터 28일까지 전시, 또한 전라북도관광기념품 100선작 50여개 작품이 4월 19일부터 28일 까지 10일동안 'K-Style Hub(5층)'에서 전시한다.

전라북도 관광기념품 100선은 전라북도를 대표하는 매력적이고 우수한 관광기념품으로서 지난 2015년부터 매해 25작품씩 공모하여 2018년까지 총 100개의 작품이 선정되었다.

현재 전주 한옥마을에 ‘전라북도관광기념품 100선관’을 운영하고 있으며 인터넷으로도 주문 및 판매가 가능하다.

전북도관계자는 이번 전시는 국내외 일반인 방문객과 여행사 및 홍보관계자 대상으로 특별전시를 진행하게 되었다며, 이번 전시를 통하여 전통적인 모습과 현대적인 모습을 갖춘 전라북도 관광기념품이 여행사 등에게 널리 홍보되어 관련 공예산업 또한 활성화 되기를 기대해 볼 수 있다고 전했다.

전북도는 한국관광공사(전북지사)와 협력하여 4월 20일부터 24일(5일간) 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에서 전통놀이 공연, 찾아가는 관광안내소 운영, 보석 전시회 및 보석팔찌 만들기 체험 등을 중심으로 '전라북도 관광홍보전'실시한다.

익산보석박물관에서는 4월 22일과 23일 한국관광공사서울센터(2층)에서 가넷 및 자수정과 세계유산 백제유물 재현품 탄생석 인장 등 약 172점등 보석 전시가 있으며, 서울센터 앞 마당에서는 천연원석을 이용한 보석팔찌 만들기 체험행사가 진행된다.

또한 전라북도관광마케팅종합지원센터에서는 전라북도 여행정보를 직접 상담할 수 있고 여행상품을 기획할 수 있도록 차량을 활용한 ‘전라북도 찾아가는 관광안내소’ 를 4월 22일부터 24일 까지 운영하여 방문객 대상 현장 이벤트와 숙박업소 및 체험장 할인권을 제공한다.

전통문화콘텐츠연구소 “연”에서는 국내외 관광객과 인근지역 근무자를 위한 전통놀이문화 체험프로그램을 4월 22일부터 24일 까지 운영한다. 미스춘향과 함께하는 한복나들이 체험, 한스타일 한지전통제기 만들기 체험, 선비놀이 체험, 승람도 체험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통해 전북관광을 적극 홍보한다.

전북도 윤동욱 문화체육관광국장은 "국내·외 관광객이 원하는 관광욕구가 다양해짐에 따라 우리 도는 맞춤형 여행상품을 직접 설계하고 기획하고자 여행사와 일반인 눈높이에 맞는 각계의 행사를 기획하게 되었다"며 "맞춤형 전북여행상품 홍보를 통해 많은 관광객이 전북도를 찾을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 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