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19.3.18 월 16:04
상단여백
HOME 헬스 의료
제17대 대한한방병원협회 회장에 신준식 자생의료재단 명예이사장 선임
김동석 기자 | 승인 2019.02.22 10:44
제17대 대한한방병원협회 회장에 선임된 신준식 자생의료재단 명예이사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뉴스인] 김동석 기자 = 신준식 자생의료재단 명예이사장이 제17대 대한한방병원협회 회장에 연임됐다.

대한한방병원협회는 지난 21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서울 힐튼호텔에서 제33회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신준식 회장을 선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신준식 회장이 2010년 제13대 회장에 선임된 이후 5번째 연임이다. 임기는 올해 3월부터 2022년 2월까지 3년이다.

대한한방병원협회 신준식 회장은 “추나요법이 올해 3월부터 건강보험에 적용돼 한방의료의 보장성 강화에 큰 전환점이 됐다고 생각한다. 앞으로 몇 년간 표준임상진료지침 마련과 첩약 급여화 등 한의약의 미래에 매우 중요한 시기가 될 것”이라며 “이를 위해 우리 한의계가 철저한 준비와 대승적 차원의 협력을 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단법인 대한한방병원협회는 지난 1988년 한방병원의 발전과 국민보건 향상을 목표로 보건복지부의 승인을 받아 설립돼 현재 전국 307개 한방병원을 대표하는 한방의료기관단체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동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