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18.9.21 금 15:25
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연예
제70회 칸 영화제 남우주연상, 각본상 수상작 영화 '너는 여기에 없었다'
박준식 기자 | 승인 2018.09.13 13:52
린 램지 감독 작품 <너는 여기에 없었다>

[뉴스인] 박준식 기자  = 제70회 칸 영화제 남우주연상, 각본상을 휩쓸며 평단의 열렬한 지지를 받고 있는 린 램지 감독의 신작 <너는 여기에 없었다>가 대체불가 연기파 배우 호아킨 피닉스의 존재감이 돋보이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오는 10월 4일 기다리던 국내 개봉을 확정했다.

<너는 여기에 없었다>는 단편 영화부터 장편 데뷔작 <쥐잡이>, <케빈에 대하여>까지 칸 영화제가 주목하고 연이어 찬사를 보내온 린 램지 감독의 6년 만의 신작으로 일찌감치 세계적인 주목을 받았던 작품이다. <케빈에 대하여>에 이어 <너는 여기에 없었다>로 칸 영화제 각본상 2관왕을 차지하였고 주로 불안정하고 연약한 주체가 세상을 보는 시선과 관계에 대한 이야기를 섬세한 심리 묘사와 예술적 감각으로 선보였던 린 램지 감독은 국내에도 이미 두터운 영화 팬층을 확보하고 있기에 국내 개봉 소식은 더욱 뜨거운 관심을 불러 모으고 있다.

또한, <글래디에이터>,<마스터>,<그녀> 등 ‘천의 얼굴’이라 불리며 심도 있는 연기로 할리우드 대표 연기파 배우로 손꼽히고 있는 호아킨 피닉스가 이번 작품으로 지난 70회 칸 영화제 남우주연상을 거머쥐며 생애 최고의 연기를 펼쳤다는 평가를 받고 있어 기대감을 한층 높이고 있다. 여기에 라디오헤드의 기타리스트 조니 그린우드가 음악감독을 맡아 시적인 영상에 혼란스러운 소음과 비트를 섞은 스릴 넘치는 템포를 더한 인상적인 음악을 완성해 관객들에게 또 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전망이다.

<너는 여기에 없었다>는 이미 칸 영화제 경쟁부문과 선댄스 영화제 등 세계적인 영화제를 뜨겁게 달군 화제작으로 “21세기의 <택시 드라이버>”_SCREENDAILY, “누구나 한 번쯤 꼭!! 봐야 하는 영화”_TIME, “절정의 힘으로 이룬 몽환적 연출”_SCREENDAILY, “호아킨 피닉스 절정의 연기”_THE TELEGRAPH, “완벽한 영화적 체험”_FIRSTSHOWING, “대담하다”_GUARDIAN, “거부할 수 없는 사로잡힘”_VULTURE, “최면을 거는 듯한 절제된 영상미”_INDIEWIRE, “숨이 멎는 듯한 결말”_THE FILMSTAGE.COM 등 유력 매체와 평단으로부터 열렬한 극찬을 받은 바 있다. 여기에 최근 타임지와 IMDB가 선정한 2018년 베스트 무비 TOP10에 이름을 올리며 작품성과 대중성을 모두 갖춘 최고의 영화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준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