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18.9.21 금 15:25
상단여백
HOME 피플
양지병원 부속 'H+국제병원' 초대 병원장, 김정현 박사
민경찬 기자 | 승인 2018.03.05 12:32
▲김정현 H+국제병원장

[뉴스인] 민경찬 기자 = 3월 개원하는 에이치플러스(H+) 양지병원 부속 'H+국제병원' 초대 병원장으로 前 한양대학교 국제병원장 김정현 박사가 선임됐다.

김정현 초대 H+국제병원장은 "지난 10여 년간 한양대학교 국제병원에서 러시아와 카자흐스탄 등 CIS 국가 환자들을 진료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70여 명의 각과 전문의와 PET-CT, SPECT 등 최신 의료장비를 보유한 H+양지병원에서 해외환자를 위한 신속한 의사결정과 원스톱 서비스를 통해 국내 의료관광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정현 H+국제병원장은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의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서울대학교병원, 공군 항공의료원, 미국 Georgetown University Hospital 심장내과 Fellow를 거쳐 한양대학병원 심장센터 소장, 한양대학교의료원 기획관리실장, 국제병원장을 역임했으며 미국 연방항공청(FAA) 항공의무관으로도 활약하고 있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경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