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17.12.14 목 22:06
상단여백
HOME 피플
이영애, '전체관람가' 출연료 서울독립영화제 후원
김영일 기자 | 승인 2017.12.06 15:19
배우 이영애

[뉴스인] 김영일 기자  = 배우 이영애가 지난달 30일 개막한 독립영화 결산축제 서울독립영화제2017을 후원하며 독립영화에 대한 애정과 응원을 나타냈다.

배우 이영애는 JTBC ‘전체관람가’ 이경미 감독 편에 출연한 출연비 전액을 서울독립영화제2017에 후원했다.

JTBC 프로그램 ‘전체관람가’는 10인 감독의 단편영화 제작 과정을 담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수익을 독립영화 진흥을 위한 기부를 통해 의미 있게 쓰일 예정이라고 전한 바 있다.

배우 이영애는 '친절한 금자씨' 이후 오랜만에 영화 출연을 확정지었다. '미쓰 홍당무', '비밀은 없다' 등을 연출한 이경미 감독과 호흡을 맞출 예정이며, 독립영화 발전을 위한 취지에 동참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올해 43회를 맞은 서울독립영화제는 매년 신진 감독들의 재기발랄한 작품과 화제작, 기성 감독들의 깊이 있는 작품 등을 소개하며 독립영화 저변 확대를 위해 노력해왔다.

배우 이영애의 후원금은 후배 독립영화 배우들을 응원하는 ‘독립스타상’의 기부금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본선경쟁 부문의 배우들을 대상으로 하는 ‘독립스타상’은 2009년부터 독립영화의 새로운 얼굴들을 발굴해 왔다. 변요한, 이주승, 이민지, 이상희, 유다인, 이채은, 정하담 등이 ‘독립스타상’을 통해 주목을 받았으며, 올해부터 2명에게 수여될 예정이다.

서울독립영화제2017의 폐막식은 오는 8일 오후 7시, 배우 김혜나와 남연우의 사회로 CGV 아트하우스 압구정 ART3관에서 진행된다.

폐막식에서는 9일 간의 여정을 갈무리하는 행사보고와 함께 총 2000만 원이 수여되는 대상, 최우수장편상, 최우수단편상, 심사위원상 및 독립스타상(2편)과 열혈스태프상까지 총 7개 부문의 본상이 수여된다.

더불어 새로운선택상과 새로운시선상을 포함한 새로운선택상 2개 부문, 집행위원회 특별상, 독불장군상, 관객상(2편)으로 이뤄진 특별상 6개 부문을 시상하고 수상작을 특별 상영한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