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17.11.24 금 17:13
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연예
유리상자, '데뷔 20주년' 크리스마스 콘서트
김영일 기자 | 승인 2017.11.13 15:23
가수 '유리상자'

[뉴스인] 김영일 기자  = 데뷔 20주년을 맞이한 ‘원조 감성 듀오’ 유리상자가 팬들에게 따뜻하고 달콤한 크리스마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유리상자는 오는 12월 24일과 25일 양일간 서울 마포구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크리스마스 콘서트인 ‘2017 유리상자 서른아홉 번째 사랑 담기 콘서트 ‘Love Actually’’를 개최한다고 13일 전했다.

지난 2014년 이후 3년 만에 열리는 유리상자의 크리스마스 콘서트에서는 유리상자만의 부드러운 감성이 담긴 히트곡들과 숨은 명곡들을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다.

‘사랑 담기 콘서트’는 유리상자가 1997년 시작해 올해까지 20년째 이어오고 있는 장수 브랜드 공연이다. 매번 다른 콘셉트와 이야기로 관객들에 웃음과 감동을 전해주고 있다.

유리상자는 지난 9월 1일, 데뷔 20주년을 기념앨범 ‘스무살’을 발매했다.

1997년 데뷔한 유리상자는 ‘사랑해도 될까요’, ‘신부에게’, ‘순애보’ 등 히트곡들을 탄생시키며 꾸준히 사랑 받고 있는 어쿠스틱 듀오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