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인

UPDATED 2017.4.27 목 17:25
상단여백
HOME 헬스 의료
고신대복음병원-롯데 자이언츠, 소아암 돕기 팬 사인회
마소연 기자 | 승인 2017.01.07 10:03
고신대복음병원은 지난 6일 롯데 자이언츠 선수들과 함께 소아암 환우를 위한 팬 사인회를 열었다. (사진= 고신대복음병원)

[뉴스인] 마소연 기자  = 고신대학교복음병원(병원장 임학)은 지난 6일 병원 장기려기념암센터 중앙로비에서 롯데 자이언츠 팬 사인회와 후원행사를 했다고 7일 밝혔다.

고신대학교복음병원이 주관하고 부산 소아암 환아 후원자 모임인 고신사랑회가 주최하는 이번 소아암 돕기 팬 사인회는 지난 1992년 박정태 선수(현 레인보우 재단 이사장)의 주도로 시작돼 올해로 25회째를 맞았다.

롯데 자이언츠 상조회장 강민호 선수를 비롯해 최준석, 손아섭, 송승준 등 롯데를 대표하는 20여 명의 선수가 참석해 팬 사인회와 함께 소아암병동을 찾아 선물을 전달하는 등 소아암으로 투병 중인 환우들에게 희망을 선물했다.

고신대학교복음병원 임학 병원장은 "매년 새해를 시작하면서 고신사랑회와 롯데 자이언츠 선수들이 소아암 환우들에게 희망을 줘서 감사하다"며 "병원은 소아암 환우들의 완치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롯데 선수단은 가을 야구로 환우들뿐 아니라 부산시민의 성원에 보답해 달라"고 말했다.

롯데 자이언츠 강민호 선수는 "신인 시절부터 연초마다 행사에 참여하고 있는데 이런 뜻깊은 행사를 함께했다는 것에 대해 롯데 선수로서 자부심을 느낀다"며 "환우들에게 희망을 주기 위해서라도 그라운드에서 멋진 플레이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newsin@newsin.co.kr

<저작권자 © 뉴스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소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